신문사소개 l 공지사항 l PDF서비스 l 호별기사 l 로그인
675호 곽무위키
홍지현 ㅣ 기사 승인 2023-05-15 15  |  675호 ㅣ 조회수 : 144
움찔하면서 잠에서 깨는 이유는 무엇일까?

 수업 시간에 엎드려 자다가 나도 모르게 움찔하면서 깬 경험이 한 번쯤 있을 것이다. 잠에서 움찔하면서 깨는 증상을 ‘수면 놀람증’이라고 한다. 수면 놀람증은 수면 경련 혹은 근간대성 경련 등으로 불린다. 수면 놀람증은 대개 피로가 극심하거나 스트레스가 많은 사람에게서 발생한다.



 수면에 빠지기 시작하면 심박수는 떨어지고 근육은 이완된다. 얕은 수면에서 시작해 가벼운 수면, 깊은 수면, 서파수면, 렘수면 순으로 진입하게 되고 이를 수면의 단계라고 한다. 일반적으로 잠을 자는 동안 수면의 단계를 3~4번 정도 반복한다. 수면의 단계를 넘어갈 때마다 근육이 점점 이완되는데 이때 근육 이완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으면 근육 발작이 일어나고, 수면 놀람증이 발생한다.



 그렇다면 왜 근육 이완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은 것일까? 피로가 극심하거나 스트레스가 심하면 몸이 긴장 상태를 유지하게 된다. 이 상태가 수면으로까지 이어지게 되면 신체는 긴장 상태를 유지하고 뇌는 수면 상태에 빠지려 하면서 원활한 수면의 단계를 거칠 수 없어 근육 이완이 제대로 이뤄질 수 없다. 긴장 상태는 피로와 스트레스가 원인이기도 하지만 늦게까지 운동했거나 저녁에 커피를 마시는 등 뇌를 각성시키는 행동을 했을 때도 발생한다. 이 상태에서 억지로 수면에 빠지게 되면 수면 놀람증을 유발할 수 있다.



 자기 전 충분한 스트레칭으로 몸의 긴장을 풀어주고 카페인이 들어간 음료 섭취를 지양한다면 수면 놀람증의 유발을 줄일 수 있을 것이다.




홍지현 수습기자
기사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쓰기 I 통합정보시스템, 구글, 네이버, 페이스북으로 로그인 하여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확인
욕설,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2024학년도 1학기 신문방송사 수습모집
서울과기대신문 얼마나 알고 있나요?
685호 네컷만화
신문사에서 열정을 칠하다
곽곽이에게 물어봐!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캠퍼스 가이드
[01811] 서울시 노원구 공릉로 232 서울과학기술대학교 I 최초발행일 1963.11.25 I 발행인: 김동환 I 편집장: 심재민
Copyright (c) 2016 SEOUL NATIONAL UNIVERSITY OF SCIENCE AND TECHNOLOGY. All Rights Reserved.